상세 설명
사진

이 사진은 제 독일3제국 선전 선동부에서 제작한 영화의 한 장면이다.

이 사진은 독일제 3제국 선전 선동부에서 제작한 영화의 한 장면이다. 사진은 장소 미상의 수용소의 병동에 있는 의사들을 보여준다. 자막은 병동에 있는 환자들을 “짐이 될 뿐인 생명”이라고 표현하고 있다. 이러한 선전물은 안락사 프로그램에 대한 지지 여론을 형성하고자 제작되었다.


  • US Holocaust Memorial Museum courtesy of Marion Davy

공유

This photo originates from a film produced by the Reich Propaganda Ministry. [LCID: film01]

Thank you for supporting our work

We would like to thank The Crown and Goodman Family and the Abe and Ida Cooper Foundation for supporting the ongoing work to create content and resources for the Holocaust Encyclopedia. View the list of all dono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