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홀로코스트

제2차 세계대전 중 유태인과 다른 나치 희생자들의 구출은 미국 정부의 최우선 과제는 아니었다. 일부 반 유태주의(유태인에 대한 증오 또는 편견), 고립주의, 경제 공황 및 외국인 기피증(xenophobia, 외국인에 대한 공포 또는 편견)으로 인하여, 미국 정책은 난민들에게 미국 입국 비자를 내주기가 어려운 상황이었다. 또한 미 국무성의 인종 학살에 대한 보고서 역시 그 발간이 늦어지고 있었다. 1942년 8월, 미 국무부는 유럽 유태인에 대한 나치의 학살 계획을 폭로하는 전문을 받게 된다. 그러나, 이 전문은 실제 수신자인 미국 유태인 지도자 스테판 와이즈(Stephen Wise)에게 전달되지 않았다. 오히려 국무부는 영국 측 통신 경로를 통해 거의 동시에 그 보고서를 입수하게 된 와이즈에게 보고서 발표를 자제하도록 요구하였다.

그럼으로써 미국은 홀로코스트 희생자들을 구하기 위한 결정적인 조치에 실패한 셈이 되고 말았다. 1943년 4월 19일, 미국과 영국 대표자들은 전쟁 난민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강구하기 위하여 버뮤다에서 회담을 가지게 되었다. 그러나 이 회담에서도 뚜렷한 결론이 도출되지 않았다. 같은 해에, 폴란드 지하 운동 전사인 얀 카르스키(Jan Karski)는 미국 대통령이었던 프랭클린 D. 루즈벨트에게 대량 학살에 대해 보고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 당국은 1944년, 루즈벨트 대통령이 전쟁 난민 위원회(War Refugee Board, WRB)를 설립할 때까지 난민 구조를 위한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 전쟁 난민 위원회가 설립될 무렵에는 홀로코스트에서 유태인 중 5분의 4가 이미 죽고난 후였다. 1944년 봄, 연합국은 아우슈비츠-비르케나우 수용소에서 일어난 독가스를 사용한 집단 학살에 대하여 알게 되었다. 일부 유태인 지도자들은 수용소에 이르는 철도와 가스실을 폭파하도록 미국 정부에 간청하였으나 거절당하였다. 미국 관료들은 미군 폭격기가 이러한 목표물을 정확하게 조준하여 폭파할 능력을 갖추지 못하였으며, 연합국은 전쟁을 최대한 신속하게 종료하기 위하여 군사 시설만을 집중적으로 폭격하여야 한다고 반박하였다.

Thank you for supporting our work

We would like to thank The Crown and Goodman Family and the Abe and Ida Cooper Foundation for supporting the ongoing work to create content and resources for the Holocaust Encyclopedia. View the list of all dono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