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르트루드 탭피크(Gertrud Teppich)

게르트루드 탭피크(Gertrud Teppich)

출생: February 12, 1880

독일, 베를린

본래 이름이 게르트루드 헤르츠(Else Hertz)인 게르트루드는 독일 베를린의 어느 유태인 가정에서 3남매 중 하나로 태어났다. 20세 초반이 되던 해 게르트루드는 리차드 탭피크(Richard Teppich)와 결혼하여 2명의 딸을 낳고 키웠다. 리차드는 드라이클리닝 사업을 소유하여 운영했다.

1933-39: 1931년 게르트루드의 남편이 죽자 그녀는 베를린 아파트에 그대로 살았다. 1938년, 나치가 정권을 잡은 지 5년만에 게르트루드의 장녀 이세(Ilse)와 그녀의 가족은 암스테르담으로 피신했다. 1년 후 그녀의 막내 딸은 사업 상의 이유로 스위스로 떠날 수 있었고 나치가 지배하는 독일로 돌아와 살지 않아도 될 수 있었다. 게르트루드는 베를린에 홀로 남았다.

1940-42: 전쟁 중 나치는 칙령을 통해 독일계 유태인들이 자신들의 가구와 소지품들을 "아리아인"들에게 강제로 팔게 한 후 수익금을 나치 정부에 바치도록 지시했다[아리아인화]. 게르트루드의 시누이는 "아리아인"계 독일인으로 직접 가구를 "매입"하여 게르트루드가 자신의 소유물들을 그대로 가지고 있을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다. 1942년 11월 게르트루드는 이송 통지서를 받았다.

1942년 11월 18일 게르트루드는 수용소로 이송되는 대신 자살을 선택했다.

Thank you for supporting our work

We would like to thank The Crown and Goodman Family and the Abe and Ida Cooper Foundation for supporting the ongoing work to create content and resources for the Holocaust Encyclopedia. View the list of all dono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