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언

레아 헤머슈타인 실버슈타인(Leah Hammerstein Silverstein)

레아(Leah)는 폴란드 바르샤바 외곽의 프라가에서 자랐다. 그녀는 하-쇼머 하-차이르 시온(Ha-Shomer ha-Tsa'ir Zionist)청년단에서 적극적으로 활동하였다. 1939년 9월, 독일은 폴란드를 침공하였다. 유태인들은 바르샤바의 게토에서 생활하도록 강요받았다. 1940년, 독일은 게토를 폐쇄하였다. 게토에서 레아는 하-쇼머 하-차이르 회원들과 함께 살았다. 1941년 9월, 그녀와 다른 청년단 회원들은 게토를 탈출하여 폴란드 체스토쵸바 인근 자르키의 하-쇼머 하-차이르 농장으로 갔다. 1942년 5월, 레아는 지하 조직의 밀사가 되어 위조 폴란드 서류를 가지고 크라쿠프 게토와 플라소우 수용소 인근 사이에서 활동하였다. 상황이 악화되자 그녀는 타르노바로 탈출하였으나 이내 다시 크라쿠프로 돌아가기로 결정하였다. 또한 레아는 체스토쵸바와 바르샤바에서 비 유태인 행세를 하면서 유태인 국가 위원회(Jewish National Committee)와 유태인 투쟁 단체(Jewish Fighting Organization, ZOB)의 일원으로 활약하였다. 1941년, 바르샤바에서 일어난 폴란드인의 폭동에서 그녀는 아르미아 루도바(인민 군대) 유태인 부대에 가담하여 싸웠다. 레아는 소련군에 의하여 해방되었다. 전쟁이 끝나고, 그녀는 폴란드에서 이주해 온 사람들을 돕는 활동을 하다가 이스라엘로 이주한 후, 이후 미국에 정착하였다.

녹취

저는 거기 도착해서 너무나 기뻤습니다. 드디어 꿈이 현실이 된 거죠. 왜냐하면 아시다시피 우리는 우리 자신의 조국을 갖기를 늘 꿈꾸어왔으니까요. 그리고 드디어 제가 조국의 품에 안긴 것이지요. 제가 텔아비브의 거리를 걷고 히브리어로 된 글자를 읽게 된 그 감격스러운 순간을 아직도 기억합니다. 세상에, 정말, 정말이지 꿈만 같았습니다. 제가, 제가 예루살렘에 갔을 때가 하누카 무렵이었습니다. 그리고, 음, 그리고 가게 창문마다 하누키오트가 있는 것입니다. 아시죠, 하누카를 기념하는 촛대말입니다. 그리고, 갑자기 할머니를 비롯한 어린 시절의 기억들이 모두 되살아났습니다. 전쟁 중이었던 5년 동안 저는 유태인 명절을 지키지 못했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그게 다시 시작된 것입니다. 그래서 저는, 저는, 제 모습을 바꾸어야 했습니다. 과거에는 유태인 소녀에서 폴란드 소녀로 저 자신을 바꾸어야만 했었죠. 그런데 이제는 그런 폴란드인의 겉 모습으로부터 조금씩 탈피하여 내 진정한 유태인의 모습으로 다시 돌아가야 했던 것입니다. 이러한 심리적 과정들이 쉽지만은 않았습니다.


  • US Holocaust Memorial Museum Collection
기록자료 상세 보기

이 페이지는 아래 장소에서 또 볼수 있읍니다

Thank you for supporting our work

We would like to thank The Crown and Goodman Family and the Abe and Ida Cooper Foundation for supporting the ongoing work to create content and resources for the Holocaust Encyclopedia. View the list of all donors.